로고

오산시, 다방 밀집지역 등 불법행위 합동특별단속 실시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6/21 [14:20]

오산시, 다방 밀집지역 등 불법행위 합동특별단속 실시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6/21 [14:20]

▲ 오산시보건소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오산시 보건소는 이달 오산 경찰서와 합동으로 관내 다방 3개소를 대상으로 불시 특별점검 및 관내 다방 51개소를 대상으로 일제 점검을 실시했다.

그간 관내 다방에서 티켓영업행위 및 성매매 알선행위가 성행한다는 민원 등이 지속적으로 제기됐었다.

점검 외에도 관내 유흥업소 밀집지역을 순회하면서 캠페인을 실시했다.

다방 업소에 영업자 준수사항을 준수하고 티켓영업·성매매·도박·마약범죄 등 불법행위를 하지 않도록 계도했다.

오산시는 향후에도 유관기관과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해 지속적인 지도·단속을 진행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오산시 관내 건전한 음식문화 및 영업질서가 확립될 수 있도록 다방 영업주분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