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강웅철 경기도의원, “용인서부소방서 개청으로 골든타임 확보돼”

19일 용인서부소방서 개청, 강 의원 “83만 기흥ㆍ수지구 주민 안전과 행복 기원”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6/25 [21:47]

강웅철 경기도의원, “용인서부소방서 개청으로 골든타임 확보돼”

19일 용인서부소방서 개청, 강 의원 “83만 기흥ㆍ수지구 주민 안전과 행복 기원”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6/25 [21:47]

▲ 강웅철 의원, 용인서부소방서 개청식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우리 기흥구와 수지구에 든든한 안전지킴이가 생겨 기쁩니다”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강웅철 의원(국민의힘, 용인 신봉동⋅동천동⋅성복동)이 19일, 용인서부소방서 개청식에 참석했다.

인구 107만 명의 용인특례시는 급속한 인구 증가와 대규모 택지개발 조성 등으로 소방 민원이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하루 약 220건, 소방수요 전국 1위를 보였으나 그동안 처인구 1곳에만 소방서가 있어 소방 공무원들의 업무 과중은 물론 소방 서비스 품질 및 대응 시간에 혹여 문제가 있지는 않을까 우려됐었다.

강웅철 의원은 “소방수요가 계속 늘고 있는 시기에 용인서부소방서가 문을 열어 마음이 든든하다”며 “이번 소방서 개청으로 골든타임이 확보되어 출동서비스 질이 향상될 것이라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강 의원은 소방 공무원과 의용 소방대원에 감사를 표하며 “용인시민의 믿음직한 안전지킴이로서 소방 안전의 사각지대가 없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행사에 함께한 정하용 경기도의원(국민의힘, 용인5) 역시 “83만 기흥ㆍ수지구 시민들의 소방 안전과 행복을 지키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용인서부소방서 개청에 기쁨을 표했다.

한편, 용인서부소방서 개청식에는 30도가 넘는 무더운 날씨에도 국회의원, 시ㆍ도의원, 소방 공무원 및 소방 가족 등 300여 명이 참석해 용인서부소방서의 힘찬 출발을 응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