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전주시, 일상회복 앞당길 코로나19 백신접종 준비 ‘끝’

최동진 | 기사입력 2021/02/25 [17:22]

전주시, 일상회복 앞당길 코로나19 백신접종 준비 ‘끝’

최동진 | 입력 : 2021/02/25 [17:22]

 

26일 전주시가 18세 이상 시민 54만8000여 명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들어가면서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백신 접종과 마스크 쓰기 등 예방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코로나19를 이겨낼 수 있는 최선의 방안이기 때문이다. 앞서 시는 오는 11월까지 순차적으로 진행되는 백신접종이 안전하고 체계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접종계획 수립부터 접종대상자 관리, 접종시설 점검, 백신 운반, 예방접종 모의훈련, 사후 관리 등 시행착오를 줄이기 위한 만반의 준비를 갖춰왔다.

 

 

 

먼저 시는 정부의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시행계획이 발표된 이후 안전하고 신속한 예방접종이 이뤄질 수 있도록 화산체육관 등 2곳의 접종센터와 위탁 의료기관 등을 통해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를 시작으로 단계별로 예방접종을 시행하는 종합적인 계획을 수립했다.

 

 

 

계획 수립 이후에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차질 없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역 병원, 경찰서, 소방서, 의료진 등과 협력체계를 갖춰왔다. 지난 16일 김승수 전주시장과 서난이 전주시의회 복지환경위원장, 완산·덕진 경찰서장과 소방서장, 병원장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예방접종 지역사회협의체 기관장 회의’가 열린 것이 대표적이다.

 

 

 

코로나19 예방접종 지역사회협의체에는 현재 △전북대학교병원 △예수병원 △대자인병원 △전주병원 △전라북도간호사회 △간호조무사협회전북도회 △전주시의사회 △전북대학교 △완산경찰서 △덕진경찰서 △완산소방서 △덕진소방서 △전주시설관리공단 △전주시자원봉사센터 등이 참여하고 있다. 참여기관들은 시민들의 안전한 백신 접종을 위해 △예방접종을 위한 의료인력 지원 △접종센터 치안·교통관리 및 백신 수송 경호 △응급상황 발생 시 환자 이송 등에 대해 적극 협력하게 된다.

 

 

 

백신접종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과 동시에 안전한 백신접종이 이뤄질 수 있도록 모의훈련과 반복 점검도 실시했다.

 

 

 

대표적으로 지난 22일에는 전주지역 거점 예방접종센터인 화산체육관에서 행정안전부 코로나19 예방접종지원단과 전주시보건소와 경찰·한국전기안전공사·한국전력공사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부 합동점검을 실시됐다. 화산체육관은 정부가 각 시·도별로 1개소씩 선정한 코로나19 지역 예방접종센터 우선선정 대상지로, 이날 합동점검에서는 △입·출구 분리여부 △자가발전시설 △냉난방시설 △환기시설 구비여부 등 예방접종센터 설치기준을 충족하는지 여부에 대한 점검이 이뤄졌다.

 

 

 

이를 통해 다수의 시민들이 동시간대 방문할 수 있는 예방접종 장소에서의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백신 부작용으로 인한 이상반응(아나필락시스) 등에 대비하기 위한 긴급 의료·수송체계를 점검했다. 또, 초저온냉동상태로 유지해야 효과를 볼 수 있는 화이자·모더나 백신(mRNA 백신)의 안전한 보관을 위한 전력공급 현황과 정전 등에 대비한 임시전력 공급 여부를 확인하기도 했다.

 

 

 

이어 23일에는 평화보건지소에서 시민들이 마음 놓고 백신접종에 응할 수 있도록 사전 훈련을 통해 시행착오를 줄이는 백신접종 모의훈련이 이뤄졌다. 모의훈련은 1개팀 2개조의 방문 접종인력이 노인요양시설에 방문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행하고, 시행 후 이상반응을 호소하는 환자를 신속하게 이송해야 하는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구체적으로 △백신 관리 △백신 수령 및 인계 △예방접종 실시 △이상반응 모니터링 △전산등록 등 접종 후 조치 등에 대한 점검도 이뤄졌다.

 

 

 

시는 향후에도 시민들이 코로나19 이전의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안전하고 신속한 백신접종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백신 접종은 코로나19를 이겨낼 수 있는 최선의 방안이지만 마스크 착용, 손씻기,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 준수가 반드시 수반돼야 빠르게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을 것”이라며 “안전하고 신속한 접종으로 소중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전주시 예방접종 추진단에서 철저히 준비한 만큼 시민들께서도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동참해달라”고 강조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