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남원시 코로나19 예방접종 26일부터 시작되다

최동진 | 기사입력 2021/02/25 [17:22]

남원시 코로나19 예방접종 26일부터 시작되다

최동진 | 입력 : 2021/02/25 [17:22]

 

남원시장(시장 이환주)은 코로나19 예방접종 백신 공급이 25일(목)부터 시작됨에 따라 우선접종 대상인 요양병원 5개소, 요양시설 12개소가 26일(금)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된다고 밝혔다.

 

 

2~3월 접종 대상은 우선 요양병원•요양시설의 65세미만 종사자 및 입소인에 해당되며 1,079명으로 요양병원은 백신 수령 다음날부터 5일 이내 자체접종을, 보건소는 요양시설에 대해 3월중까지 방문접종을 완료할 계획이다. 시설별로 살펴보면 요양병원 95.2%, 노인 요양시설과 정신요양·재활시설 97.9%로 접종동의율은 전국 93.8%보다 96.4%로 비교적 높은 편이다

 

 

코로나19 치료병원인 남원의료원은 우선접종 대상 의료진 및 종사자 264명을 대상으로는 3월초 화이자 백신공급으로 자체 접종할 계획이다. 고위험의료기관 종사자 및 코로나 1차 대응요원(보건소, 119구급대)은 3월3일까지 접종동의 여부 등이 확정 승인되며, 백신공급은 3월 8일부터 시작되어 접종은 3월 9일부터 시작 된다

 

 

보건소 예방접종실에서는 보다 철저하고 안전한 접종을 위해 시행 전에 2.22~24.까지 2인1조로 병원, 시설촉탁의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현장점검을 실시하여 접종 담당자 지정, 백신보관 전용냉장고 보유 여부, 이상반응 대책 마련, 접종장소 공간 확보 및 물품 준비사항 등을 확인했다.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 추진단장(남원시 전경식부시장)은 3월2일 오전에 접종하게 되는 요양병원을 방문하여 격려할 계획이며, 접종이 마무리 될 때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안전한 접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